서브배경
서브이미지

건강정보

전화번호

041-523-7767


Home_ 건강정보_ 건강칼럼

제목

여름 휴가철, 장염 비브리오 식중독 주의!

26일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여름 휴가철을 맞아 바닷가를 찾는 피서객들에게 비브리오 식중독에 걸리지 않도록 수산물 섭취에 특히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복통을 호소하는 남성

장염 비브리오 식중독 환자는 최근 5년간 평균 80%가 기온이 높은 여름 7~9월 발생했다. 이는 대부분 음식점에서 발생했으며 주요 원인은 어패류로 조사됐다.

이처럼 여름철 발생하기 쉬운 장염 비브리오 식중독을 예방하기 위해서는 신선한 상태의 어패류를 구매하고, 구매한 식품은 신속히 냉장 보관(5℃ 이하)해야 한다. 그리고 냉동 어패류의 경우는 안전하게 해동한 후 흐르는 수돗물로 2~3회 정도 잘 씻고 속까지 충분히 익도록 조리한다. 또한 조리를 시작하기 전·후 철저히 손을 씻고, 칼과 도마는 전 처리용과 횟감용을 구분하여 사용하도록 한다. 그리고 사용한 조리기구는 세척, 열탕 처리하여 2차 오염을 방지한다.

비브리오패혈증도 주의해야 한다. 비브리오패혈증은 어패류 섭취나 상처 부위를 통해서 바닷물 속의 비브리오 불리피쿠스 등에 감염되는 질환이다. 이는 바닷물 온도가 올라가는 8~9월에 환자 수의 평균 64%가 발생했다.

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만성 간질환자 등 고위험군의 경우 어패류를 날것으로 먹는 것을 피하고 상처 난 피부가 바닷물에 노출되지 않도록 한다. 그리고 건강한 사람이라도 피부에 상처가 있다면 바닷물에 들어가지 않도록 한다. 또한 해산물을 다룰 때는 장갑 등을 착용하여야 하며 날생선을 요리한 도마나 칼 등에 의해서 다른 식품에 교차오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한다.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